메뉴

CJ푸드빌 빕스, 단체 고객 대상 회식비 지원 이벤트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6월 한 달 동안 단체 고객들을 대상으로 회식비를 지원한다.

 

6월 30일까지 성인 기준 5인 이상은 5만 원, 10인 이상은 10만 원, 15인 이상은 15만 원을 지원한다. 타 쿠폰, 행사 및 제휴 할인카드는 중복 적용되지 않는다. 매장별로 이벤트 진행 및 운영 메뉴는 상이할 수 있으며 회식비 지원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이용 전 개별 매장 직원을 통해 문의하면 된다.

 

빕스는 지난 5월 급증한 단체 고객들을 위해 모임비를 지원해 주는 이벤트가 좋은 반응을 얻어 기한을 한 달 더 연장했다고 밝혔다. 빕스는 단체 모임의 경우 모두의 입맛을 맞추기가 까다롭기 때문에 샐러드바처럼 씨푸드, BBQ,  파스타 등 카테고리별 컬렉션이 마련된 공간이 주목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빕스 프리미어, 빕스 테이스트업플러스 등 특화 매장에서 운영하는 샤퀴테리존 반응이 뜨겁다. 이곳에서는 취향대로 골라 마실 수 있는 와인과 맥주가 마련돼 있다. 샤퀴테리는 염장, 훈연, 건조 등 조리 과정을 거친 육가공품을 뜻한다. 와인과 조화를 이루는 에멘탈, 그라나파다노,  보코치니, 까망베르 치즈와 함께 크래커, 빵과 과일의 상큼함을 응축해 담아낸 애플·베리 콩포트, 견과류 등을 타파스로도 즐길 수 있다. 술을 즐기지 않는 사람들을 위한 무알코올 특별 음료까지 마련해 참석 인원 모두의 입맛을 충족하는 것이 장점이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빕스는 넓은 여유 공간과 세분화한 샐러드바,  샤퀴테리존 등 차별점으로 최적의 회식 장소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빕스 매장에서만 느낄 수 있는 고객 경험 향상에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프링글스, 중독적인 매운 맛 '슈퍼핫' 2종 판매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프링글스가 이색적인 매운맛과 중독적인 알싸함이 맛있게 매운 프링글스 슈퍼핫 2종을 출시한다. 프링글스는국내 감자칩 시장에서 매운 맛 제품의 비중이 10%를 차지하고 전년 대비 18.2%가 성장하며 매운 맛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도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식품 트렌드를 적극 반영해 이번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제품은 풍부한 새우 풍미에 마늘의 중독적인 알싸함이 더해진 ‘스파이시 갈릭 새우 맛’과 할라피뇨 특유의 매콤한 향과 치즈의 부드럽고 고소한 맛이 입안 가득 느껴지는 ‘스파이시 할라피뇨 파퍼 맛’이다. 할라피뇨 파퍼란 해외에서 즐겨먹는 안주이자 일종의 고추 튀김으로 할라피뇨 고추의 속을 파낸 후 치즈와 향신료, 다진 고기 등으로 속을 채우고 빵가루를 입혀 튀긴 음식이다. 입안에서 경쾌하게 부서지는 프링글스 특유의 바삭함에 갈릭 새우와 할라피뇨 파퍼의 이색적인 풍미가 조화를 이뤄 멈출 수 없는 매운 맛의 즐거움을 선사한다. 패키지 디자인에도 프링글스 캐릭터 미스터 피(Mr. P)의 매워하는 표정을 담아 제품의 맛을 위트 있게 표현했다. 또한 할라피뇨 파퍼와 갈릭 새우 등 재료를 보여주는 이미지를 생생하게 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