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천안시, 학교급식 출하 농가&공급업체 교육 개최

[푸드투데이 = 노태영기자] 충남 천안시(시장 박상돈)는 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천안시 학교급식 출하 농가 및 공급업체 교육을 천안조공법인 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교육은 로컬푸드 및 친환경 학교급식 계약재배 출하 농민들과 시청과 교육청 등 학교급식 담당자, 농업기술센터, 국립농산물 품질관리원 천안사무소, 지역농협 담당자 등 1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학교급식 안전성 관리 및 품목 확대를 위한 토양관리와 비료 사용법, 농산물 품질관리 및 안전성 관리 체계로 진행됐다.

 

이와함께 학교급식 관계자 간 학교급식 발전을 위한 열띤 토론 벌였다.

 

또한 공급 업체교육은 학교급식에 납품하고 있는 업체(농산물 11개소, 수산 16개소, 축산 19개소, 공산 26개소, 김치 5개소, 전통장류 7개소) 84명을 대상으로 천안교육지원청이 안전한 식재료에 대해 교육하고 상호토론 방식의 위생교육을 진행했다.

 

시 관계자는 “지난 2년간 코로나19 등으로 농가의 어려움이 많았을 텐데 이를 이겨내고 꾸준히 관내 농산물을 생산해 주신 농민들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을 생산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학교급식을 위한 교육과 소통의 장을 자주 마련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56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한국형 채식 즐겨요” 오뚜기X두수고방, ‘두수고방 컵밥·죽’ 8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전통 채식 레스토랑 ‘두수고방’과 함께 채식 재료만을 사용한 제품을 선보인다. 최근 건강 트렌드 확대와 레스토랑 간편식(RMR) 성장에 따라, 채식 전문점과의 협업을 통해 컵밥과 죽을 RMR로 재탄생시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오뚜기는 이번 협업을 통해, 팥, 들깨, 버섯 등 다양한 원료를 활용해 한식의 장점을 살린 한국형 채식 스타일의 ‘두수고방 컵밥(4종)·죽(4종)’ 8종을 준비했다. 경기 수원시 앨리웨이 광교에 위치한 ‘두수고방’은 사찰음식의 대가인 정관 스님 제자인 오경순 셰프가 운영하는 채식 레스토랑으로, 오뚜기 두수고방 컵밥·죽 메뉴 개발에 함께 참여하여 두수고방의 맛과 가치를 담은 제품을 만들어냈다. 우선, 두수고방 죽 4종은 ▲수수팥범벅 ▲들깨버섯죽 ▲된장보리죽 ▲흑임자죽으로, ‘수수팥범벅’은 잘 삶은 팥과 수수, 찹쌀이 어우러진 진한 고소한 맛이 일품이다. 다양한 버섯을 넣은 ‘들깨버섯죽’은 버섯만의 고유한 감칠맛을 살리고 들깨의 고소함을 더했으며, ‘된장보리죽’은 구수한 풍미의 된장 국물에 근대와 보리, 뿌리야채를 넣어 식감을 살렸다. ‘흑임자죽’은 검은깨의 고소하고 담백한 맛을 즐길 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