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롯데중앙연구소, 이화여대 헬스케어사업단과 영양설계 가이드라인 구축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중앙연구소(소장 이경훤)는 지난해 이화여자대학교 맞춤형헬스케어사업단(사업단장 권오란) 연구팀과 건강 지향 제품 개발을 위한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에 대한 공동 연구를 바탕으로 ‘롯데 영양설계 가이드라인’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가이드라인은 앞으로 신제품 개발 등 내부 제품의 영양학적 품질 평가 및 관리에 활용될 예정이다.

 

롯데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은 식품의 영양학적 품질 평가 도구인 Nutrient Profiling System(NPS)를 기반으로 설계되어 제품의 개발 단계에서부터 영양적 밸런스를 고려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네슬레, 펩시 등 일부 글로벌 식품사에서도 자체적으로 영양 설계 가이드를 구축하여 제품의 영양 관리 시스템으로 활용한 바 있으며, 매년 영양 성분 관리 목표와 개선 사항을 ESG나 지속가능성 등의 차원에서 공개하고 있다.

 

롯데중앙연구소와 이화여대 맞춤형헬스케어사업단 연구진은 건강 지향 제품 개발을 목표로 롯데 영양설계 가이드라인에서 섭취 제한 영양소(열량 및 5개 영양소: 지방, 포화지방, 트랜스지방, 당류, 나트륨)와 섭취 강화 영양소(단백질, 식이섬유)를 선정하였다. 또한 한국인의 식사 및 간식 섭취 패턴과 한국인 영양소 섭취 기준(Dietary Reference Intakes for Koreans: KDRIs)을 기반으로 제품별 특성을 고려하여 관리 기준을 구체화하였다. 이를 통해 제품의 영양 실태를 진단할 수 있으며, 추후 건강 지향 제품 개발을 위한 내부 기준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은 “이번 영양 설계 가이드라인 구축을 통해 건강과 영양에 대한 소비자 관심과 니즈에 부합한 식품을 개발하는데 필요한 연구기반을 강화하고, 건강 지향 가치를 추구하는 제품개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궁극적으로 국민의 건강한 식생활에 기여하는 ESG 경영을 지속적으로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할리스, 시즌 한정 ‘카네이션 케이크’ 홀케이크 2종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할리스가 특별한 기념일이 많은 5월을 맞아 시즌 한정 메뉴 ‘카네이션 케이크’를 포함한 홀케이크 2종을 출시한다. 가정의 달 시즌 한정 메뉴 ‘카네이션 케이크’는 만개한 카네이션을 연상시키는 슈가 플라워 6송이가 장식된 딸기 생크림 케이크다. 새하얀 생크림과 핑크빛 슈가 플라워 송이가 잘 어우러져 가족, 연인 간 기념일에 행복한 분위기를 더해준다. ‘카네이션 케이크’는 특별하게 디자인된 전용 케이크 박스에 담겨 제공된다. 함께 출시하는 ‘얼그레이 쉬폰 케이크’는 향긋한 얼그레이를 우려내 만든 생크림과 부드럽고 촉촉한 쉬폰 시트가 잘 어우러진다. 입안 가득 퍼지는 달콤한 밀크티 향을 느낄 수 있으며, 찻잎 모양의 생크림과 진주 구슬 초콜릿이 우아한 티파티 분위기를 연출한다. 할리스는 출시에 앞서 2주간 할리스 멤버십 앱을 통해 신규 홀케이크 사전예약 서비스를 진행했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등 여러 기념일에 보다 편리하게 홀케이크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신규 홀케이크는 할리스 앱을 통해 홀케이크 예약 픽업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매장에 직접 방문해 구매할 수 있다. 또, 5월 한 달 동안 홀케이크 구매 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