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설 차례상 비용 전년과 비슷...26만 4000원 선

URL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전통시장·대형유통업체 조사 결과 발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올해 설 차례상 비용은 전년과 비슷한 26만 4000원 선으로 조사됐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올해 설 차례상 차림비용 조사결과, 전통시장 26만4442원, 대형유통업체 36만3511원으로 각각 전년 대비 0.4%, 0.2% 소폭 상승해 전년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설을 3주 앞둔 지난 1월 11일 전국 19개 지역의 17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에서 설 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조사한 결과이다.

 
품목별로 살펴보면, 지난해 큰 풍년을 맞아 생산량이 증가한 쌀과 산지 재고량이 풍부한 사과, 배 등의 과일은 가격이 하락했으나, 지난해 늦장마로 수확기 피해를 입은 대추, 도라지 등의 임산물과 코로나19 확산으로 가정 내 수요가 증가한 소고기는 가격이 상승했다.

 
업태별로는 전체 28개 조사품목 중 19개 품목이 전통시장에서 더욱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쌀, 사과, 배 등 일부 품목은 전통시장이 대형유통업체보다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정부는 설 성수품 수급안정을 위해 사과, 배, 쇠고기 등 10대 품목 공급량을 평시 대비 1.4배 확대·공급한다. 또한, 농축산물 소비쿠폰 한도를 기존 1만원에서 2만원으로 상향하고 농·축협 등 생산자 단체를 중심으로 성수품 할인 기획전을 추진하여 소비자 체감 물가 완화에 힘쓸 예정이다.

 
김권형 수급관리처장은 “합리적인 소비를 돕기 위해 19일과 26일 두 차례 더 설 성수품 구입비용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며, “알뜰 소비정보를 제공하여 합리적인 성수품 구매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공사는 ‘전통 차례상 차림비용’과 더불어 ‘간소화 차례상 차림비용’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관련 자료는 농산물유통정보 홈페이지(www.kamis.or.kr)나 스마트폰 앱에서 확인할 수 있고, 그 밖에 직거래장터 등 오프라인 장터 정보는 바로정보 홈페이지(www.baroinfo.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 청정원 호밍스, ‘맛있게 즐기는 가벼운 한 끼’ 곤약볶음밥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 청정원 호밍스가 ‘헬시플레저(Healthy Pleasure)’ 트렌드를 겨냥해 맛과 건강을 모두 챙긴 신제품 곤약볶음밥 3종을 출시한다. 헬시플레저는 엄격한 식단으로 건강을 관리하던 과거와 달리, 맛있고 건강한 식단을 통해 지속 가능한 건강관리를 추구하는 트렌드다. 호밍스 곤약볶음밥 3종은 곤약쌀을 활용해 칼로리는 시중 냉동 볶음밥의 절반 수준으로 낮추면서도 풍부한 재료와 차별화된 개별 공정을 통해 맛과 식감을 살렸다. 세 제품 모두 밥 한 공기 칼로리(백미 200g 기준 약 300kcal)보다 낮은 195~215kcal로 출시돼 칼로리 걱정 없는 한 끼 식사로 제격이다. 덕분에 가벼운 아침, 늦은 저녁, 식단 관리가 필요할 때 등 언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신제품 3종은 ▲직화해물 곤약볶음밥 ▲닭가슴살 곤약볶음밥 ▲김치제육 곤약볶음밥이다. 직화해물 곤약볶음밥은 통새우, 오징어 등의 해물을 직화로 볶아 풍미를 내고 순창 고추장을 사용해 깔끔한 매운맛을 냈다. 닭가슴살 곤약볶음밥은 국산 닭가슴살에 퀴노아, 현미, 흑미, 검정콩 등의 잡곡을 혼합해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김치제육 곤약볶음밥은 국내산 돼지고기와 특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