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크라운해태-서울시, 한강조각전시 MOU...조각전 운영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크라운해태제과(회장 윤영달)와 서울시(한강사업본부)는 올해부터 3년간 한강공원에서 대규모 야외 조각 전시회를 열기로 했다.

 

지난 7일 윤영달 K-Sculpture 조직위원장과 윤종장 한강사업본부장은 한강공원에서 열리는 야외 조각 전시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전략적으로 협력하기로 하고 협약서를 체결했다.

 

민간기업과 지자체가 힘을 모아 예술을 통한 시민의 행복과 한국 조각의 세계화를 위해 세계 최대규모의 야외 조각 전시회를 2024년까지 매년 한강공원에서 개최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조각작품으로 시민들에게 즐거움과 행복을 전하기 위한 연중 상설 조각 전시회가 순환 개최된다. 특히, 세계 3대 아트페어인 영국 프리즈(Frieze)가 개최되는 9월에는 특별 조각전시장이 설치되어 운영된다.

 

한강공원에 초대형 야외 조각갤러리가 운영되면 ‘한국조각의 세계화’ 추진계획도 본궤도에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실제로 지난해 한강공원 3곳에서 열린 "2021 K-Sculpture 한강 '흥' 프로젝트"가 시민들의 지친 마음을 예술작품으로 위로하며 큰 호응을 받았다. 여기에 한강공원은 세계적으로 풍광이 아름답기로 유명하고, 접근도 편리해 외국인들도 쉽게 찾을 수 있는 최적의 조각전시장이라 한국조각의 아름다움을 세계 시장에 선보일 수 있는 핵심기반이 마련됐다는 평가다.

 

크라운해태제과 관계자는 “서울시와의 전략적 협력은 조각 작품이 시민들의 삶에 행복한 즐거움을 제공하고, 한국조각의 세계화를 위한 원동력이 될 수 있다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이뤄졌다”며, “민관이 전략적으로 협력해 한강을 세계 최고의 야외 조각갤러리로 발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할리스, 시즌 한정 ‘카네이션 케이크’ 홀케이크 2종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할리스가 특별한 기념일이 많은 5월을 맞아 시즌 한정 메뉴 ‘카네이션 케이크’를 포함한 홀케이크 2종을 출시한다. 가정의 달 시즌 한정 메뉴 ‘카네이션 케이크’는 만개한 카네이션을 연상시키는 슈가 플라워 6송이가 장식된 딸기 생크림 케이크다. 새하얀 생크림과 핑크빛 슈가 플라워 송이가 잘 어우러져 가족, 연인 간 기념일에 행복한 분위기를 더해준다. ‘카네이션 케이크’는 특별하게 디자인된 전용 케이크 박스에 담겨 제공된다. 함께 출시하는 ‘얼그레이 쉬폰 케이크’는 향긋한 얼그레이를 우려내 만든 생크림과 부드럽고 촉촉한 쉬폰 시트가 잘 어우러진다. 입안 가득 퍼지는 달콤한 밀크티 향을 느낄 수 있으며, 찻잎 모양의 생크림과 진주 구슬 초콜릿이 우아한 티파티 분위기를 연출한다. 할리스는 출시에 앞서 2주간 할리스 멤버십 앱을 통해 신규 홀케이크 사전예약 서비스를 진행했다. 어린이날, 어버이날 등 여러 기념일에 보다 편리하게 홀케이크를 준비할 수 있도록 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신규 홀케이크는 할리스 앱을 통해 홀케이크 예약 픽업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매장에 직접 방문해 구매할 수 있다. 또, 5월 한 달 동안 홀케이크 구매 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