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크라운해태제과, ‘제16회 창신제’ 개최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크라운해태제과(회장 윤영달)는 8일과 9일 양일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16번째 창신제 공연을 개최했다. ‘창신제’는 '옛 것을 바탕으로 새로움을 창조한다'는 '법고창신(法古創新)'을 주제로, 전통국악과 현대음악을 아우르는 국악공연이다.


올해는 '법고'공연과 '창신'공연으로 나눠 2일간 열렸다. 첫째날 '법고' 공연은 락음국악단의 대취타 공연을 시작으로 국가무형문화재 제5호 보유자인 김수연 명창의 판소리, 최정상급 국악 명인들로 구성된 양주풍류악회의 만파정식지곡 등 정통 국악의 정수를 느낄 수 있는 무대로 꾸며졌다.

 

둘째날 '창신' 공연에는 전통국악과 현대음악이 어우러져 다채로운 국악의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는 무대가 연출됐다. 서울시립합창단이 '아리랑 환상곡'으로 문을 열고, 서울시 국악관현악단이 웅장한 관현악 합주를 선보였다. 이어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보유자 이춘희 명창의 경기민요 공연과 젊은 소리꾼 김율희의 남도소리 공연이 차례로 이어졌다.

 

특히, 이번 창신제에는 국악의 미래를 밝혀줄 꿈나무들도 함께 무대를 꾸몄다. 크라운해태제과의 국악 영재발굴 프로젝트인 '모여라!국악영재들' 경연대회에서 입상한 '화동정재', '정가단아리', '소리소은' 팀이 명인명창 못지 않은 수준 높은 기량을 선보였다.

 

크라운해태제과 윤영달 회장은 "아름다운 국악 공연을 보고 마음의 안정과 위로를 받으시고, 더 신명나는 희망을 갖게 되시길 바란다"며, "국악을 더 많은 분들이 가깝고 친근하게 즐길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빕스, 설 선물세트 시판... 스테이크 라인업 강화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빕스가 임인년 설을 맞아 다양한 부위로 구성된 프리미엄 스테이크 선물세트 4종을 출시하고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 빕스는 지난해 추석, 브랜드 출범 이후 처음으로 선보인 스테이크 육류용 선물세트가 큰 호응을 얻은 점을 반영해 이번 설 선물세트 종류를 확대했다고 전했다. 특히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연휴 시작 전 출시 3주 만에 조기 품절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빕스는 올해도 명절 선물 고급화 경향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1등급 한우 스테이크, 토마호크, 포터하우스, 우대갈비 등 최고급 부위로 선물세트를 구성했다. 올해 처음으로 선보이는 ‘빕스 프리미어 한우 스테이크 세트’는 46년 전통의 '설성목장'과 협업해 엄선된 품질의 최고급 한우를 사용했다. 무항생제, 자연방목, 웰빙사료를 사용한 1등급 한우의 등심과 채끝 부위로 구성했으며 아스파라거스, 샬롯, 미니양배추 등 가니쉬도 포함했다. 선물 시 포장 선택권을 넓히고자 세련된 패키지에 고급 보자기를 동봉해 품격을 더했다. ‘빕스 프리미어 토마호크 세트’는 갈비살, 꽃등심, 새우살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도끼모양의 토마호크를 비롯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