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J제일제당, 소비자중심경영(CCM) ‘대통령표창’ 수상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은 지난 3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2020년 소비자중심경영 우수기업 포상 및 인증서 수여식'에서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소비자중심경영’(CCM, Consumer Centered Management)은 기업이 모든 경영 활동을 소비자 중심으로 펼치고,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는지 공정거래위원회가 인증하는 제도다.

 

이번 평가에서 CJ제일제당은 고객만족과 상생협력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으며, CCM 인증제도 확산에도 공헌한 점을 인정받았다.

 

CJ제일제당은 소비자 중심 경영문화 확산을 위해 매일 주요 VOC(고객의 소리, Voice of Customer)를 대표이사를 비롯한 전직원에게 공유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의 목소리가 제품 출시와 개선에 반영될 수 있는 프로세스를 운영하고 있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이 없이는 기업도 없다’는 신념으로 소비자 권익 향상에 앞장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CJ제일제당은 2015년 소비자중심경영 인증을 최초 획득했다. 2017년에는 안정적인 VOC 운영과 소비자불만 해결시스템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재인증을 획득하고, 우수기업 사례로 선정됐다. 협력사의 CCM 인증 획득을 위한 지원 활동도 지속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제과,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빅 사이즈 수제 타입 쿠키 ‘몬스터칙촉’의 신제품 ‘쿠키앤크림’을 선보였다.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은 2년 4개월 만에 선보인 ‘몬스터칙촉’의 신제품으로, 카카오 쿠키 베이스에 바삭한 화이트초코칩과 화이트크림치즈 덩어리가 박혀 있고, 바닥은 화이트 초콜릿으로 덮여있다. ‘몬스터칙촉’은 ‘쇼콜라’에 이어 ‘쿠키앤크림’을 출시함으로써 맛을 다양화하며 라인업을 확대했다. 롯데제과는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의 본격 출시에 앞서 지난 12월 초 45만 개를 테스트 판매한 바 있다. 테스트 기간으로 한 달 이상을 예상했으나 1주일 만에 조기 완판되는 등 담당자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이에 일부 영업소의 빠른 생산 요청을 받아들여 계획보다 조금 서둘러 ‘몬스터칙촉 쿠키앤크림’ 출시를 결정했다. 또한 기존 슈퍼마켓과 일부 편의점에만 제한적으로 판매되었던 것을 대형 마트 등 전 채널로 확대할 예정이다. 한편 ‘몬스터칙촉’은 초콜릿이 덩어리째 박혀있는 ‘칙촉’ 고유의 모양은 유지하면서도 크기를 2배 이상 키우고 초콜릿 함량을 높인 제품이다. 2018년 당시 출시 3개월 만에 5백만 개를 판매하는 등 큰 인기를 얻었다. 롯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