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리자조금, 포차천국과 함께 전 지점에 오리고기 신 메뉴 출시

URL복사

국내산 오리고기 활용 ‘산더미 대패 오리불고기’ 출시, 이재훈 셰프 개발 참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리자조금관리위원회(이하 오리자조금)와 사단법인 한국오리협회(이하 오리협회)는 외식 프랜차이즈 포차천국과 함께 오리고기를 활용한 신 메뉴를 전국 180여개 포차천국 가맹점에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메뉴는 국내산 오리고기를 활용한 ‘산더미 대패 오리불고기’로 JTBC 예능 ‘냉장고를 부탁해’ 출연을 통해 잘 알려진 이재훈 셰프가 개발에 참여했다. 
 

‘산더미 대패 오리불고기’는 양념에 버무린 파 무침 위에 얇게 썬 오리고기를 올린 형태로 제공되며, 손님이 직접 가열하여 조리하기 때문에 국내산 오리고기의 신선함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금번 오리고기 신 메뉴 출시는 지난달 14일 오리자조금, 한국오리협회, 미트더석세스(포차천국 운영사, 대표 최문길) 간 맺은 상호 협약식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오리자조금과 한국오리협회, 미트더석세스는 오리고기 중량 단위 판매 정착과 외식업 프랜차이즈 매장에서의 오리고기 추가 판매 확대를 목표로 포차천국에 오리고기 신 메뉴 출시, 오리고기 판매 확대를 위한 공동 마케팅 등을 추진하기로 협약했다.
 

김만섭 오리자조금관리위원장(한국오리협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한 오리농가 및 계열사, 외식 프랜차이즈가 함께 손을 잡고 오리고기 신 메뉴를 출시하게 됐다”며 “이번 메뉴 출시를 통해 오리 산업과 외식 산업 모두에 활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