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롯데칠성, ‘밀키스 핑크소다 카카오프렌즈 에디션’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칠성음료가 국내 인기 캐릭터 ‘카카오프렌즈(KAKAO FRIENDS)’와 손잡고 핑크빛 유성탄산음료 ‘밀키스 핑크소다 카카오프렌즈 에디션’을 선보였다.


이번 한정판 에디션은 지난해 제품 출시와 함께 선보인 ‘밀키스 핑크소다 헬로키티 에디션’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것으로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기획됐다. 롯데칠성음료는 소비자 4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라인 조사를 통해 선정된 카카오프렌즈를 온팩해 이번 에디션을 출시했다.


밀키스 핑크소다 카카오프렌즈 에디션은 핑크소다와 가장 잘 어울리는 캐릭터 ‘어피치(APEACH)’를 비롯해 ‘라이언(RYAN)’, ‘무지(MUJI)’를 온팩한 3종으로 구성됐다.


패키지 디자인은 ‘오! 해피 데이(Oh! Happy Day)’를 콘셉트로 풍선을 타고 핑크소다 나라를 여행하는 캐릭터들의 모습을 담아냈다. 또한, 핑크색 뚜껑에 라이언 얼굴을 넣어 귀엽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했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이번 에디션은 밀키스 핑크소다의 사랑스러운 핑크색과 귀여운 카카오프렌즈 캐릭터가 잘 어우러져 많은 인기를 끌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밀키스 한정판 에디션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밀키스는 약 730억 원으로 추정되는 국내 유성탄산음료 시장에서 8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 청정원 라이틀리, ‘곤약면’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 청정원의 온라인 전문 브랜드 ‘라이틀리(Lightly)’가 곤약을 주원료로 활용한 ‘곤약면’ 3종을 출시했다. 청정원이 지난 5월 론칭한 ‘라이틀리’는 평소 즐기던 다양한 메뉴를 맛있고 가볍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일상식습관 브랜드다. 새롭게 선보인 제품은 △곤약 물냉면 △곤약 매콤비빔면 △면이 된 곤약 등 3종으로 열량이 비교적 낮으면서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 식단관리 식품으로 각광받는 ‘곤약’을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신제품은 곤약면 고유의 쫀득한 식감을 극대화하기 위해 납작면 형태로 만들었으며 넓은 면을 적용해 소스가 면에 충분히 배어들도록 했다. 또한, 수용성 식이섬유 소재인 ‘화이바솔-2L’을 첨가해 맛은 물론 영양까지 간편하게 챙길 수 있다. 시원하고 깔끔한 ‘곤약 물냉면’은 ‘면이 된 곤약’과 냉면 육수로 구성돼 있으며, 매콤한 맛이 입맛을 돋우는 ‘곤약 매콤비빔면’에는 ‘면이 된 곤약’과 매콤 비빔소스, 김참깨 후레이크 등이 동봉돼 있다. 열량은 개당 85kcal(곤약 물냉면 기준)로, 삶은 달걀이나 닭가슴살을 곁들이면 든든한 한 끼 식사로 안성맞춤이다. ‘면이 된 곤약’은 파스타나 짜장면, 콩국수 등 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