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7 (금)

유통

농협하나로유통, 면역력 높이는 '제주특산품 할인판매'

20일부터 내달 4일까지 하나로마트서 제주산 한라봉, 천혜향 등 할인판매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하나로유통(대표 김병수)이 소비침체를 극복하고 면역력을 높이는 제주 특산품을 소개하기 위해 20일부터 내달 4일까지 14일간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제주 특산품 할인전'을 실시한다.


이번 행사기간 동안 소비자들은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한라봉, 천혜향 등 제주산 만감류를 비롯하여 깐마늘, 세척당근 등 다양한 제주특산품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행사기간 동안에는 행사카드(NH, KB국민, 씨티)로 결제할 경우 최대 3000원까지 추가할인을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농협하나로유통은 '제주 행복 만감 222 페스티벌'로 소비자들에게 다양한 제주산 만감류를 선보인다. '222'는 ‘2월에는 너랑 나랑 둘이서 하루에 2개씩 즐기자’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2월은 제주산 만감류의 성출하기로 건강에 좋은 만감류를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시기이다.

 
이밖에도 농협하나로유통은 11번가 타임딜 행사를 통해 2월 22일 토요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3시까지 4시간동안 소비자들에게 한라봉 1.5kg을 8500원에, 천혜향 1.5kg을 1만500원에 선보인다.


농협하나로유통 김병수 대표이사는 “소비가 침체되고 어려운 시기에 제주산 특산품으로 건강을 챙기길 바라는 마음으로 행사를 기획했다”면서, “앞으로도 우리 농업·농촌·농업인을 위해 우리 농산물에 대한 많은 관심과 애용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코로나19와 데카메론
시골을 배경으로 놀고 있는 손자의 동영상이 카카오 톡에 떴다. 거기가 어디냐고 물으니까 사돈이 사는 장호원 산골짜기 집이라고 한다. 수원에 있는 손자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며느리가 친정으로 데려갔다고 한다. 갑자기 어릴 적 어머니와 할아버지 생각이 떠올랐다. 6.25 전쟁 시 우리 고향까지 점령한 북한군은 마을에 인민위원회를 조직하고 모두가 평등하게 잘 사는 세상을 만든다며 남한 사회를 북한체제로 바꾸고 있을 때였다. 당시 아버지는 경찰이고 삼촌은 군대에 갔다는 이유로 할아버지는 총살당할 날짜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갓 태어나 가계를 이을 유일한 핏줄로 할아버지는 나와 어머니를 깊은 산 속으로 피신시켰다. 당시 죽음을 앞 둔 할아버지나 스무 살 남짓한 어머니의 전쟁에 대한 심경은 어땠을까? 아들내외가 코로나로부터 자식을 지키기 위한 마음 씀씀이가 너무 고마웠다. 전쟁이든 질병이든 인간은 생명을 위협당하면 살기 위해서 자구책을 구하기 마련이다. 인간은 살아가면서 가끔 위기에 부닥치는데 위기를 모면하기도 하고 아니면 많은 피해를 입게 된다. 불행하게도 전쟁과 질병 등의 재난은 생사가 달린 문제인데도 개인으로서는 벗어날 별 뾰족한 수단이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