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8 (토)

외식.프랜차이즈

굽네치킨, 글로벌 행보 순항 중..싱가포르 1호점 오픈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굽네치킨(대표 정태용)이 지난 7일 싱가포르 1호점인 그레이트 월드(Great World)점을 오픈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로써 굽네치킨은 홍콩(7개), 중국(2개), 일본(5개), 마카오(2개), 말레이시아(1개), 베트남(2개), 호주(1개), 싱가포르(1개)에 진출해 총 8개 국가에 21개 매장을 늘려 나가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매장은 시내 중심부에 위치한 '그레이트 월드 시티(Great world city)’ 쇼핑몰 안에 입점했으며 캐주얼 다이닝 콘셉트로 편안한 공간으로 꾸며진 총 42석 규모다. 해당 쇼핑몰은 다양한 현지 외식 브랜드들과 영화관 등의 상점이 입점해 있고 한류를 좋아하는 현지인들이 쉽게 찾을 수 있는 곳이다.


굽네 싱가포르 1호점은 진출 비결은 ‘한국식 오븐구이 치킨’의 차별화된 메뉴와 ‘한국식 서비스’ 컨셉을 조합해 현지화 한 것이 주효하다. 오븐구이 치킨의 원조인 ‘굽네 오리지널’과 매운맛 치킨의 열풍을 이끌었던 ‘굽네 볼케이노’, 갈비 맛을 치킨으로 구현해 일품요리로 끌어올렸다는 평을 받고 있는 ‘굽네 갈비천왕’ 등을 치킨 메뉴로 구성해 현지에서 한국의 제대로 된 오븐구이 치킨을 맛볼 수 있게 했다.


뿐만 아니라 현지 식문화를 반영해 치킨 메뉴별 판매 단위를 다양하게 구성하고 한국에서 인기를 끈 치밥 등 한국식 식사 메뉴를 전략적으로 선보였다. 그리고 맥주와 치킨을 함께 먹는 치맥 트렌드를 반영해 한국식 주류 메뉴도 함께 구성했다.

 
기존 굽네치킨 해외 매장들이 현지 고객들의 발길을 모으며 나날이 성장하고 있는 만큼 이번 싱가포르 1호점의 성공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일례로 굽네치킨 베트남 호치민 1호점에서는 히트 메뉴 ‘굽네 UFO 퐁듀’를 발판으로 현지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자발적 바이럴이 일어나 높은 매출을 기록했고 메뉴 인기에 힘입어 지속적으로 추가 입점 계획을 갖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정세균 총리에게 거는 기대
문재인 정부에 두 번째 총리로 정세균총리가 취임하였다. 국회청문회 과정에서 국회의장의 경력이 걸림돌이 되었으나 국회의 동의를 얻어 공식적으로 총리로 임명된 데 대하여 축하를 드린다. 오늘 취임사에서 "경제 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국민에게 희망을 안겨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임 총리에게 국회와 야당과도 대화로 소통하면서 서로 협력과 타협하기를 바라고 대통령 스스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줄 분이라서 기대가 크다고도 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 줄 것과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내각에 주문하기도 했다.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를 맞아 국민들은 그간 정부가 혼선을 빚어온 여러 정책이 제대로 수정되고 20대 국회의 마감과 21대 국회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새 총리에 대한 기대가 클 수밖에 없다. 정총리는 산업자원부 장관과 국회의장을 역임한 바 있어 정치에 대한 균형 감각과 실물경제에 해박한 분이라서 현재 우리 사회가 당면한 정치와 경제 등의 난제를 가장 슬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