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0 (월)

식품

연말연시 잦은 모임 폭식 막기 위한 식욕감퇴 음식4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연말을 맞아 송년회, 회식으로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당신, 각종 모임 자리에서 이것 저것 맛있는 음식들로 나도 모르게 살이 찌고 있다면?


나도 모르게 식욕이 증진되는 색이 있고, 오히려 폭식을 막아주는 식욕억제에 도움이 되는 색이 있다. 실제로 빨강, 주황, 노랑, 흰색 등 밝은 계열 색상은 식욕증진에 도움이 되며 반대로 검정, 보라, 파랑색은 식욕억제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를 착안해 식욕억제 그림을 전문적으로 연구해 그려주는 사람도 나오고 있는 요즘. 일본에서는 식욕억제 색인 파란색을 가지고 '파란카레'를 만들어 판매하고 있는 음식점이 기괴한 색깔로 우리나라의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를 뜨겁게 달군 적도 있다.


식욕을 억제해주는 색 뿐만 아니라 밥 맛을 떨어지게 해주는 음식도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 연말연시 폭식증을 막아줄 음식 6가지를 준비했다.


◇ 콜레스테롤 제거해 주는 불포화지방산 다량 함유 '잣' 


높은 칼로리를 가지고 있는 잣에 비만 개선 효능이 있다는 사실을 혹시 알고 있는가. 잣이 가진 높은 칼로리와 비만 개선은 어울리지 않다 보니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식품이라고는 쉽게 생각하기가 어렵다.


그러나 미국에서 진행된 연 구 결과, 잣을 먹지 않은 여성보다 잣을 먹은 여성은 더 많은 체중 감소가 원활했다는 결과가 나왔다. 이는 잣이 가진 포만감에 잣에 들어있는 식욕 저하 물질이 더해져 체중을 오히려 감소시킨 효과를 보인 것으로 밝혀졌다. 


잣이 식욕저하 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체중 조절에도 탁월할 뿐만 아니라 잣에는 콜레스테롤을 제거해주는 불포화자방산이 풍부하게 함유돼 혈액순환에도 도움이 된다고 한다. 또 잣에는 혈압을 낮춰주는 효과도 있으며,고혈압에도 탁월하고, 빈혈개선이나 노화억제에도 도움이 된다.


약간의 섭취로도 포만감 가득 식욕 없애주는 다이어트 음식 '아보카도'



아보카도는 지방 함유량이 높은 편이지만 대부분의 지방들이 우리 몸에 좋은 불포화지방산이기 때문에 약간만 먹어도 쉽게 포만감이 생긴다. 이러한 이유로 아보카도도 역시 식욕을 저하시켜주는 음식 중 하나이다. 아보카도는 칼륨 함유량도 많아 과섭취시 우리 몸에 해로운 나트륨 배출을 도와주며 에피타이저로 먹기에도 안성맞춤이다. 


다이어트에도 유용하게 쓰이는 우리 몸에 건강한 음식인 아보카도를 생으로 샐러드나 샌드위치로 만들어 먹을 수 있으며 시중에 판매되는 플레인 요거트와 섞은 아보타도 스무디 음료도 우리 주변 프렌차이즈 카페 등 에서 어렵지 않게 만나볼 수 있다.


김치, 피클, 청국장, 요거트 등 '발효식품' 식욕 습관 개선 촉진


소화에 도움을 주는 프로바이오틱스 등 유산균이 풍부한 김치와 피클 등의 발효 식품은 짧은 사슬 지방산을 함유하고 있다. 짧은 사술 지방산은 소화관과 뇌 사이의 유대를 증가시켜 주면서 식욕 신호를 개선하는 호르몬 생산을 촉진시켜주기 때문에 폭식증 개선에 도움이 된다.


우리나라 전통 고유의 음식인 김치가 한국 식탁에 빠지지 않는 만큼 외식을 하게 되더라도 김치가 식욕습관, 폭식증,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건강 발효식품인 것을 기억해 특히 더 가까이 할 것을 권장한다. 



김치에 들어가는 고춧가루에는 '캡사이신'이라는 성분이 있어 신진대사를 촉진시켜주어 과식을 막아주며 뇌로 보내는 '배고프다'라고 신호를 막아주기 때문이다. 


또한 매운 음식을 섭취하면 열이 나기 마련인데 이 열이 나는 것이 식욕을 통제할 수 있는 힘을 생기게 하며음식을 먹고 싶은 탐식을 줄여준다는 연구 결과도 나왔다.


디톡스로 자주 섭취하면 나도 모르는 사이 살이 '쏙'…비타민C가 풍부한 '레몬', '깔라만시'



레몬이 체중감량 및 식탐 조절에 도움이 되는 이유는 레몬즙에 풍부한 비타민C가 신진대사를 높이고 펙틴 성분은 뇌의 포만감을 연장하는 호르몬 분비를 조절하기 때문이다. 


특히 수용성 섬유질인 펙틴은 물을 흡수하면 덩어리 형태로 위와 소장을 거쳐 대장에 도달해 수분을 제공해 배변 활동을 도와주며 좋은 박테리아 생성을 돕게 된다. 펙틴은 물을 많이 흡수하는 만큼 부피가 팽창해 뇌에 배가 찼다는 신호를 보내 포만감 호르몬 분비를 촉진시켜 더이상 음식을 먹지 말라는 신호를 보내게 된다. 


디톡스 방법으로도 많이 사용되는 깔라만시는 식욕억제에 도움이 괴장히 많이 되기 때문에 전용 다이어트 법도 나와있는 식품으로 신이 내린 과일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요새 유행하는 음식이다.


그 이유는 깔라만시에는 비타민을 포함한 영양성분이 굉장히 많이 포함되어 있고, 깔라만시에 들어있는 '시네후린'이라는 성분이 바로 체내에흡수돼 지방을 연소시켜준다. 뿐만 아니라 몸안에 있는 노폐물을 배출하는 효과와 풍부한 수분과 식이섬유로 포만감을 주는데 도움을 준다.


만약에 배가 고프지않은데 무언가 계속 먹고싶다는 생각이 들때에는 레몬과 깔라만시는를 생으로 먹기 보다는 다른 과일에 섞어 쥬스로 만들어 먹거나 물에 담궈 먹을 것을 추천한다. 


레몬이나 깔라만시로 만든 물 섭취시 우리 몸에는 어떤 변화가 나타날지 한번 알아보자. 먼저는 피곤함이 줄어들면서 생기가 있어지게 된다. 그 다음에는 붓기가 먼저 빠지게 되고, 그 후에는 점차 식탐이 없어지며, 체중감량이 시작되게 되니 손쉽게 살이 빠질 수 있게 된다.


피치 못해 폭식하게 되는 식사 약속이 생길시 약속시간 전에 깔라만시나 레몬으로 만든 물을 미리 먹고 가는 것도 다이어트에 도움이 되는 좋은 방법이니 참고하도록 하자.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정세균 총리에게 거는 기대
문재인 정부에 두 번째 총리로 정세균총리가 취임하였다. 국회청문회 과정에서 국회의장의 경력이 걸림돌이 되었으나 국회의 동의를 얻어 공식적으로 총리로 임명된 데 대하여 축하를 드린다. 오늘 취임사에서 "경제 활성화와 국민 통합에 혼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내각이 중심이 돼 실질적 변화를 만들어내자"고 국민에게 희망을 안겨주고 있다. 문재인 대통령도 신임 총리에게 국회와 야당과도 대화로 소통하면서 서로 협력과 타협하기를 바라고 대통령 스스로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줄 분이라서 기대가 크다고도 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첫 국무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는 올 한해 경제 활성화와 민생안정에 매진해 줄 것과 특히, 과감한 규제혁파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고, 혁신성장을 더욱 가속화해 달라고 내각에 주문하기도 했다.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를 맞아 국민들은 그간 정부가 혼선을 빚어온 여러 정책이 제대로 수정되고 20대 국회의 마감과 21대 국회의 성공적인 출발을 위해 새 총리에 대한 기대가 클 수밖에 없다. 정총리는 산업자원부 장관과 국회의장을 역임한 바 있어 정치에 대한 균형 감각과 실물경제에 해박한 분이라서 현재 우리 사회가 당면한 정치와 경제 등의 난제를 가장 슬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