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마켓컬리, 비식품 카테고리 고객 신뢰 기반 급성장

URL복사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마켓컬리가 식품 외 기타 카테고리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를 19일 공개했다.


고품질의 식재료를 새벽배송을 통해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이며 이름을 알린 마켓컬리는 론칭 이후 리빙 및 유아동, 반려동물 등 카테고리 확장을 통해 상품 구색을 꾸준히 늘리고 있다. 이러한 비식품 카테고리 확장은 마켓컬리의 엄격한 입점 기준을 적용하고, 축적된 큐레이션 노하우로 상품을 선별해 식품에 못지않은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의 비식품 카테고리 매출은 지난해 동기간에 비해 149% 신장했으며, 전체 매출의 약 20%에 달한다.

마켓컬리에서 논스톱 통합 장보기가 가능해지며 최근 부쩍 주문량이 늘어난 리빙헬스 상품의 올해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약 135%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중에서도 휴지, 생리대, 세제 등 생필품은 약 208% 증가했다. 가장 인기가 높은 상품으로는 컬리에서만 합리적인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는 ‘[파세오] 3겹 화장지 1+1 기획상품’으로 나타났다.


동기간 유아동 카테고리의 매출 또한 지난해 대비 약 94% 증가했다. 주요 타깃층인 자녀가 있는주부들의 필요에 맞춰 상품 구색이 대폭 늘어나 지난해 대비 약 2배가 넘는 상품을 판매 중이다. 육아용품인 만큼 더욱 신중하고 깐깐한 입점 기준을 통해 선별된 제품으로 고객 만족도가 높다. 가습기살균제(MIT) 등 유해성이 없는 착한 성분으로 소비자들의 큰 신뢰를 얻은 상품 ‘[아토엔오투] 젖병&주방세제 레몬향’은 무려 2,193%의 매출 성장을 보였다.

이외 반려동물을 위한 제품군도 지난 1월 론칭 이후 꾸준한 신장세를 보이며 20억 원이 넘는 매출을 기록했다. 가장 많이 판매된 제품은 ‘[찹앤찹] 동결건조 간식 황태’로 반려동물을 가족으로 여기며 안전한 상품을 찾는 펫팸족에게 유해 성분과 FDA 리콜 이력까지 검증한 제품만을 판매하는 컬리의 선택에 소비자들이 크게 공감한 것으로 분석된다.

마켓컬리 김슬아 대표는 “품질에 있어 타협하지 않고 가장 좋은 상품만을 소개하고 있는 마켓컬리의 노력은 비식품 카테고리에도 동일하게 적용된다”면서, “앞으로도 고객들의 신뢰에 책임을 다하고 보답하기 위한 제품만을 선보이며, 가장 편리한 장보기가 가능한 앱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CJ제일제당,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 리뉴얼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CJ제일제당이 손쉽게 된장찌개를 만들 수 있는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된장찌개 양념’ 3종을 리뉴얼해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집밥’ 수요 확대에 맞춰 ‘더욱 맛있고 간편한 요리’를 돕는다는 점에 주안점을 두고 리뉴얼을 단행했다. 특히, 맛과 품질을 한층 더 끌어올리기 위해 해물·고기 육수 원료들이 잘 어우러지는 배합비에 보다 집중했다. 제품 상단에는 요리법을 직접 표기해 직관적으로 숙지하고 쉽게 요리할 수 있도록 디자인을 바꿨다. 이번 리뉴얼 제품은 ‘라면만큼 쉬운 된장찌개’를 콘셉트로 한 ‘바지락 꽃게’, ‘차돌’, ‘청양초’ 등 3종이다. 따로 육수를 우려내거나 별도 양념 필요 없이 물에 풀고 두부, 채소 등 기호에 맞는 재료를 넣고 끓이면 간편하게 완성할 수 있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바지락 꽃게 된장찌개 양념’은 바지락, 게, 새우 등으로 맛을 낸 해물 육수와 각종 양념으로 시원하면서도 깔끔한 해물의 진한 풍미가 특징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차돌 된장찌개 양념’은 된장과 어울리는 ‘차돌양지’를 활용해 깊고 진한 된장 고유의 맛과 풍부한 고기 향이 어우러져 고소함이 일품이다. ‘해찬들 그대로 끓여먹는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