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화장품.의약

뉴스킨, 꽃피는 생기 가득 ‘뉴컬러 가을 메이크업 2종’ 선보여


[푸드투데이 = 이하나기자] 뉴스킨 코리아(대표 조지훈)의 메이크업 브랜드 뉴컬러(Nu Colour)가 가을을 맞아 초보자도 손쉽게 고혹적인 가을 여신 분위기로 연출할 수 있는 ‘뉴컬러 가을 메이크업 2종’을 새롭게 선보인다.


얼굴에 꽃처럼 피어나는 무한한 생기를 더해줄 뉴컬러 가을 메이크업 2종은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컬러를 담은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아이섀도우’와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치크’로 출시됐다. 기본 패키지 외에도 출시 기념 한정 팔레트 패키지로 3가지 메이크업 룩을 제안한다. 총 12가지 컬러의 아이섀도우와 총 5가지 종류의 치크 중 원하는 컬러와 제형을 선택해 사용할 수 있도록 멀티 팔레트 방식으로 선보인 점이 특징이다.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아이섀도우’는 돌기 형태의 파우더가 피부 표면에 얇고 가볍게 밀착되어 오랫동안 메이크업을 지속시켜준다. 또한, 체리블라썸, 워터릴리, 핑크로즈, 핑크로터스의 4가지 핑크 플라워 콤플렉스를 함유한 포뮬라가 본연의 눈가 피부를 더욱 화사하고 맑게 케어한다. 초보자도 쉽게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도록 베이지한 컬러로 구성된 ‘우드 브라운’과 우아한 매력으로 생기 충전이 가능한 ‘레드 블러썸’, 핑크톤 컬러로 청순하면서도 분위기 있는 여신 무드 장착이 가능한 ‘페탈 핑크’의 3가지 패키지로 선보였다. 가격은 4만원 대.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치크’는 3가지 컬러의 블러시, 하이라이터, 쉐이딩으로 구성됐다.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블러시’는 촉촉하게 발리고 보송하게 마무리 될 수 있도록 크림 투 파우더 텍스처를 적용했으며 맑고 생생한 컬러로 본연의 혈색을 자연스럽게 살려준다.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에서 추출한 쥬이시 프루츠 콤플렉스가 함유되어 피부에 활력을 더해주는 제품으로 B01 샐먼, B02 애프리콧, B03 릴리 세 가지 컬러로 출시됐다. 가격은 1만원 대.

‘뉴스킨 라이트샤인 블루밍 치크 C01 샴페인’은 얼굴의 입체감을 살릴 수 있도록 곱고 미세한 화이트 사파이어 입자를 함유해 영롱하게 빛나는 광채를 제공하는 하이라이터 제품이다. ‘뉴컬러 라이트샤인 블루밍 치크 C02 아몬드 라떼’는 소프트 포뮬러로 피부에 부드럽게 블렌딩되어 우아한 윤곽 케어가 가능한 쉐이딩 제품이다. 두 제품 모두 가격은 1만원 대.

뉴스킨 마케팅팀 지현주 팀장은 “가을을 맞아 누구나 손쉽게 가을 여신으로 변신할 수 있도록 ‘뉴컬러 가을 메이크업 2종’을 새롭게 선보였다”며 “12가지 컬러의 아이섀도우와 3가지 컬러의 블러시, 하이라이터, 쉐이딩으로 구성된 치크 중 자신이 원하는 컬러와 제형을 마음대로 선택해 구성할 수 있는 만큼 올 가을 많은 고객들에게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진수 칼럼> 코로나19와 데카메론
시골을 배경으로 놀고 있는 손자의 동영상이 카카오 톡에 떴다. 거기가 어디냐고 물으니까 사돈이 사는 장호원 산골짜기 집이라고 한다. 수원에 있는 손자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하게 지키기 위해 며느리가 친정으로 데려갔다고 한다. 갑자기 어릴 적 어머니와 할아버지 생각이 떠올랐다. 6.25 전쟁 시 우리 고향까지 점령한 북한군은 마을에 인민위원회를 조직하고 모두가 평등하게 잘 사는 세상을 만든다며 남한 사회를 북한체제로 바꾸고 있을 때였다. 당시 아버지는 경찰이고 삼촌은 군대에 갔다는 이유로 할아버지는 총살당할 날짜를 기다리고 있었다. 나는 갓 태어나 가계를 이을 유일한 핏줄로 할아버지는 나와 어머니를 깊은 산 속으로 피신시켰다. 당시 죽음을 앞 둔 할아버지나 스무 살 남짓한 어머니의 전쟁에 대한 심경은 어땠을까? 아들내외가 코로나로부터 자식을 지키기 위한 마음 씀씀이가 너무 고마웠다. 전쟁이든 질병이든 인간은 생명을 위협당하면 살기 위해서 자구책을 구하기 마련이다. 인간은 살아가면서 가끔 위기에 부닥치는데 위기를 모면하기도 하고 아니면 많은 피해를 입게 된다. 불행하게도 전쟁과 질병 등의 재난은 생사가 달린 문제인데도 개인으로서는 벗어날 별 뾰족한 수단이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