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7 (목)

종합

김병원 회장은 “2020년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 농협 존재 목적"

농가소득 증대 위한 '2019 하반기 농축협 사업추진 설명회' 개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2020년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 결의 및 '범농협 농가소득 증대 사업' 추진 동력 확산을 위해 지난 22일 고양시 킨텍스에서 '2019 하반기 농축협 사업추진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농협중앙회장을 비롯한 지역농축협 경제상무, 중앙회 임직원 등 1500여명이 참여했으며 참석자들은 ‘농가소득 현황 및 하반기 추진 전략’, ‘農-up↑ 토크’, 회장님 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2020년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이라는 목표를 다지고 구체적인 사업계획을 협의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특히 전국 각지에서 범농협 농가소득 증대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농축협 경제상무, 시군 농정지원단장, 시군 연합사업단원 등이 참석함으로써 금번 행사의 의미가 더욱 배가됐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김병원 회장 취임 이후 3년간의 농가소득 증대 추진 노력 및 ‘19년 상반기 농가소득 증대 추진 현황, 2019년 하반기 추진 전략 등이 발표됐으며 하반기 농가소득 증대 핵심 과제인 경제사업 활성화를 위한 ‘농산물 수급 안정을 통한 제값 받기’등 2019년 하반기 중점 추진 소득 증대 5대 사업도 발표됐다.

또한 농업인 실익 증진에 이바지 할 수 있는 농촌복지시설(재가노인복지센터·농협장례식장 등) 운영 확대 방안도 함께 소개됐다.

'2019 하반기 농축협 사업추진 설명회'를 주관했던 김병원 회장은 “지금까지 범농협 임직원들이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불철주야 온 힘을 다해 노력했다”며 “올해 농산물 가격 하락 등 어려움이 많지만 2020년 농가소득 5000만원 달성은 농협의 존재목적인 만큼 더욱 창의적인 자세와 새로운 시각으로 최선을 다하자”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김수범의 백세건강칼럼] 소음인의 우한폐렴, 코로나19 사상체질적 예방법
갑작스런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19)의 증가로 인하여 전국적으로 공포의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다. 모 종교집단의 확진자의 증가와 전국으로의 감염은 대한민국전체를 불안의 도가니에 몰아넣었다. 특별한 치료제가 없는 상태에서의 확진자수의 증가는 많은 사람을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 무엇을 해야 할까? 아직 확실한 방법이 없는 것이 더 불안하게 만든다. 현재는 감염이 되지 않게 하고, 자신의 면역력을 길러나가는 수밖에 없다. 현재 백신이 언제 만들어지고 효과적으로 예방을 할 수 있는지 알 수 없다. 또 다른 변종의 코로나바이러스가 나온다면 똑같은 상황이 반복이 될 것이다. 계속되는 코로나바이러스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까? 방법은 자신의 면역기능을 최대로 강화하는 수밖에 없다. 만일 코로나19난 다른 새로운 전염병에 감염이 되더라도 증세에 대한 대증치료로도 살아남을 수 있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몸 안에 잠재되어 있는 면역기능을 활성화하는 것입니다. 내 몸에 어떤 균이 들어와도 저항하여 이길 수 있는 면역기능을 강화하는 것이다. 우한폐렴, 코로나19(Covid 19)의 증상은 무엇인가? 의실의실 오한이 나면서 춥고 38도 이상의 발열이 나며 마른기침. 두통,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