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협, 폭염.가뭄 따른 농업인 피해예방 지역본부장 화상회의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는 9일 여름철 폭염 및 가뭄에 따른 농업인 피해예방, 농산물 가격안정 등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지역본부장 화상회의를 개최했다. 


김병원 회장은 각 지역의 폭염피해 사전대책을 보고 받는 한편, 지난해의 역대급 폭염피해를 반면교사 삼아 선제적 대응으로 농업인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각 지역본부 등 계통사무소의 역할을 강조 했다. 

특히 유관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폭염피해예방 홍보·안내, 쉼터제공 등을 통해 농업인 피해가 발생치 않도록 당부했다. 또한 관수장비, 관정, 지하수 현황을 파악하여 상황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게 사전대비를 철저히 하도록 지시했다.   

아울러 농산물 가격 안정 등 농가소득 증대를 위한 농협의 역할도 강조 했다. 평년에 비해 작황이 좋아 가격이 하락한 양파·마늘의 소비촉진 및 가격지지를 위해 노력한 전국 지역본부장을 격려하며, “범 국민적인 소비촉진 운동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역본부가 더욱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