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4 (화)

지역소식

전남 무안 오리농장 AI 의심축… 1만4000마리 살처분

 

[푸드투데이 = 금교영기자]  전라남도(도지사 이낙연)는 7일 무안군 삼향읍 소재 육용오리 농장에서 AI 의심축이 발견돼 긴급 방역 조치에 나섰다고 밝혔다.


해당농장은 이날 동물위생시험소 예찰검사에서 H5항원 양성 반응을 보였다.


도는 초동방역팀을 긴급 투입해 해당농장 이동제한 및 소독 등 방역조치를 하고, 농장에서 기르던 오리 1만4000여마리를 살처분했다.


또한 농협 공동방제단 및 군 보유 소독차를 동원해 발생지역을 집중 소독하는 한편, 심의를 통해 3km내 농가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을 검토하기로 했다. 이범위에는 산란계 6만9000여마리를 키우는 농장이 한 곳 더 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