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천안시, 고병원성 AI 살처분 · 매몰작업 공무원들도 힘모아

URL복사

[푸드투데이=김보연 기자] 충청남도 천안시(시장 구본영)가 고병원성 AI 확산세가 좀처럼 수그러지지 않아 살처분 및 매몰작업이 증가함에 따라 작업단에 의존하지 않고, 공무원들을 투입, 살처분 작업에 나섰다.

 

시에 따르면 23일 지난 11월 24일 동남구 동면과 성남면에서 첫 고병원성 AI가 발생한 이후 매일 150명∼200명의 인력이 살처분과 매몰, 랜더링 작업에 투입됐다. 보다 신속한 처리를 위해 공무원들을 전격 투입했다고 밝혔다.

 

천안시청 직원 30여명은 오는 24일까지 서북구 입장면 가산리 소재 산란계 농장에서 29만500마리를 살처분하고 매몰작업을 하게 된다.

 

천안시는 지난 19일부터 군 제독차량이 성환읍과 풍세면지역에서 소독활동을 펼치는 등 민 · 관 · 군이 참여해 방역활동과 살처분 및 매몰작업에 힘쓰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첫 고병원성 AI 발생 이후 삼거리초소 등 4개 거점통제초소를 운영해 공무원들을 방역관으로 투입, 24시간 근무체제를 유지하고 있다”며 ‘상황종료 시까지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고병원성 AI 확산방지와 신속한 처리대책을 추진할 것“이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탐앤탐스몰, 베스트셀러 MD ‘예가체프 핸드드립 커피’ 리뉴얼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탐앤탐스가 자사 베스트셀러 MD ‘예가체프 핸드드립 커피’를 리뉴얼해 출시했다는 소식을 14일 전했다. ‘탐앤탐스 예가체프 핸드드립 커피’는 ‘페니하우스 아메리카노’, ‘꼰대라떼’ 등과 함께 탐앤탐스를 대표하는 베스트셀러 상품이다. 지난해(2021년)에만 20만 개에 육박하는 판매고를 기록하면서 홈카페 드립백 열풍을 이끌어 고객들의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2022년을 맞아 리뉴얼된 ‘탐앤탐스 예가체프 핸드드립 커피’는 패키지 변신은 물론, 맛까지 업그레이드돼 더 큰 이목을 끌고 있다. 탐앤탐스는 “R&D에서 수 차례의 테스팅을 거쳐 완성한 최적의 로스팅 레시피로, 신선한 예가체프 원두 특유의 짙은 꽃향, 복숭아가 연상되는 산뜻한 산미와 깔끔한 뒷맛을 완벽히 구현했다”고 밝히며 이번 리뉴얼 상품의 맛에 큰 자부심을 밝혔다. 또한 “원두명만 보고는 맛을 가늠하기 어렵다”는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해, 새로운 패키지 겉면에는 풍미, 산미, 단맛, 쓴맛부터 로스팅 강도까지 확인할 수 있는 컵노트를 삽입한 배려심도 눈에 띈다. 더불어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핸드드립 커피’ 리뉴얼 출시를 기념해 공식 온라인몰 탐앤탐스몰에서도 이벤트가 진행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