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5 (토)

푸드TV

"중풍.골다골증.치매 효과있다" 노인 속인 '떴다방' 적발

식약처-경찰청, 3개월간 특별단속, 599개소 점검 85개소 고발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승희)는 경찰청(청장 강신명) 및 지방자치단체와 합동으로 건강에 관심이 많은 어르신 등을 상대로 홍보관 등을 차려놓고 식품, 의료기기 등을 중풍, 골다공증, 치매 등 질병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과대 광고해 판매한 속칭 ‘떴다방’ 업체 85곳을 적발해 고발 등 조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떴다방 허위·과대광고 행위를 근절하기 위해 지난 7월부터 9월까지 특별단속기간을 정해 식약처·경찰청·지자체‧ 소비자감시원 등 단속인력 1702명(연인원)이 동원됐다.
 

전국에서 영업 중인 떴다방 업체에 대한 실태조사를 거쳐 식품, 의료기기 등을 질병 치료에 효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과대광고한 업체를 중심으로 식약처·경찰청·지자체가 합동으로 현장 단속을 실시했다.


주요 위반 내용은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을 질병치료에 효능‧효과가 있는 것처럼 허위‧과대광고(14곳) ▲의료기기의 효능을 거짓‧과대광고(30곳) ▲공산품을 의료기기인 것처럼 거짓‧과대 광고(3곳) ▲무신고 건강기능식품 및 의료기기 판매(6곳) ▲의료기기 판매업 소재지 멸실(30곳) 등이다.
 

서울 중구 소재 ○○업체는 전단지를 통해 인근 50~60대 여성을 모집하고 방문하신 어르신이 지인을 소개하는 방식으로 모인 어르신들(하루 평균 약 100명)을 대상으로 일반식품인 추출가공식품을 소화기 계통, 부인과 질환, 관절‧무릎 아픈 데에 효능이 있다고 허위‧과대광고해 약 1740만원 상당을 판매했다.
 

부산 해운대구 소재 ○○업체는 건강기능식품판매업 영업신고를 하지 않고 소개로 방문한 어르신이나 부녀자들(하루 평균 약 60명)을 대상으로 건강기능식품인 프로폴리스 제품을 중풍, 심장병, 혈관 노화 등에 효능이 있다고 허위‧과대광고해 개당 약 18만원인 제품을 49만원에 판매했다.


식약처는 이번 특별단속으로 떴다방의 허위·과대광고 행위가 줄어들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나 떴다방 영업 특성상 이들 업체가 다른 장소로 이동해 불법 행위를 반복할 우려가 있다고 보고 연말까지 집중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다.


식약처는 "떴다방의 불법 행위 근절을 위해서는 떴다방에 주로 출입하는 어르신들의 적극적인 신고와 제보가 필요하다고 판단해 전국 시‧군‧구 단위의 노인복지관(255곳)과 대한노인회 지회(245곳)에 떴다방 불법 행위 신고 창구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떴다방의 불법 판매행위를 목격한 경우에는 전국의 노인복지관, 대한노인회 지회 또는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로 즉시 신고하도록 당부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오피니언

더보기
[기고] '까치 까치 설날은~' 설날과 떡국의 의미
까치 까치설날과 우리 우리설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 설날 설빔을 입기 위해 고사리 같은 손가락을 세어보며 기다리던 설날. 고무신 바닥이 다 달고 발이 커감에 신발이 작아 발가락을 꾸부리며 신던 신발도 설날 설빔으로 받아 신어야만 했던 기억이 난다. 요즘도 동심의 세계로 돌아가서 생각해 보면 그때가 그리워지곤 한다. 김이 모락모락 나는 가래떡은 떡국만 끓여 먹는 게 아니라 우리의 주전머리로도 그만 이였지 안나 생각이 든다. 또한 우리가 설날 먹는 떡국은 우리 민족의 원대한 소망이 녹아 있기도 하다. 길쭉한 가래떡은 무병장수를 의미한다. 가래떡이 엽전처럼 둥글게 썬 것은 부자가 되고 싶은 바람이요. 단명과 배고팠던 지난날 우리 조상들의 한과 염원이 담겨 있는 게 바로 떡국이었다. 유난히도 하얀 색을 좋아했던 우리조상들은 지난해 안 좋았던 일을 깨끗하게 잊고 새롭게 새해를 시작하자는 뜻도 함축돼 있다. 꼭 적당한 것이 없을 때 그와 비슷한 것으로 대신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꿩대신 닭”이다. 라는 말도 예전에 떡국을 끓일 때 꿩을 사냥하여 국물을 내 떡국을 끓였으나 요즘은 꿩을 잡기가 어려움이 있자 비슷한 닭으로 떡국을 끓였다는 의미로 꿩 대신 닭이라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