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누룽지 식감 그대로” 오뚜기, '오즈키친 철판알밥' 출시

URL복사

전문점에서 즐기던 돌솥알밥 재현, ‘밥친구 야채’ 별첨으로 완성도 높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철판에 눌어붙은 식감을 그대로 살린 ‘오즈키친 철판알밥’을 출시했다. 


새롭게 선보인 ‘오즈키친 철판알밥’은 일반 볶음밥과는 달리 전문점에서 즐기는 메뉴로 여겨졌던 돌솥알밥을 간편식으로 구현한 제품이다. 톡톡 튀는 날치알과 바삭한 누룽지, 새콤한 단무지가 어우러져 다채로운 식감을 느낄 수 있으며, 밥에 뿌려 먹는 ‘오뚜기 밥친구 야채’를 별첨해 완성도를 더욱 높인 것이 특징이다. 


조리법도 매우 간단해 전자레인지에 4분 또는 프라이팬에 3분 가량 데우면 완성되며, 1인분씩 개별 포장돼 혼자서 즐기기에도 적합하다. 


오뚜기 관계자는 “외식으로 접하던 돌솥알밥을 집에서도 손쉽게 맛볼 수 있도록 바삭한 누룽지의 식감을 살린 ‘오즈키친 철판알밥’을 출시하게 됐다”며, “집밥 문화 확산에 발맞춰 다양한 외식 메뉴를 간편식으로 선보이기 위한 연구개발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무항생제·동물복지 인증 프리미엄 ‘덴마크 대니쉬 우유’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가 각각 무항생제와 동물복지 인증을 획득한 프리미엄 우유 ‘덴마크 대니쉬 우유’ 2종을 출시했다. ‘덴마크 대니쉬 우유 무항생제’는 위생적인 사육 환경과 사료 및 영양, 질병 관리 등 엄격한 인증 기준을 지켜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무항생제 인증’을 획득한 덴마크 전용 목장의 신선한 1A 등급 원유 100%로 만든다. ‘덴마크 대니쉬 우유 동물복지’는 젖소 한 마리 당 33㎡ 이상의 넉넉한 활동 공간을 제공하고 깨끗하게 관리한 건초 사료와 물 등을 공급하는 ‘동물복지 인증’ 목장의 원유로 만든다. ‘덴마크 대니쉬 우유 동물복지’는 무항생제 인증까지 획득해 더욱 믿고 마실 수 있다. ‘동물복지 인증’은 동물들이 고유의 습성을 유지하며 정상적으로 살 수 있도록 관리하는 농장에 주어지는 국가 인증 제도로, 전국 젖소 농가 중 현재 29개 농가만이 인증을 취득했을 정도로 엄격한 기준을 통과해야 받을 수 있다. 또한 ‘덴마크 대니쉬 우유’ 2종은 전문 수의사가 정기적으로 목장에 방문해 젖소의 건강을 관리하고, 식품안전관리(HACCP) 인증을 받은 위생적인 시설에서 생산해 더욱 믿을 수 있다. ‘덴마크 대니쉬 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