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오뚜기, HMR 라면의 시대를 열다! ‘라면비책 닭개장면’ 출시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대표 이강훈)가 큼지막한 닭고기와 진하고 얼큰한 국물로 맛과 영양을 모두 담은 ‘라면비책 닭개장면’을 출시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집콕 트렌드의 영향으로 한끼를 먹어도 제대로 먹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요구가 높아지며 차별화된 제품 출시로 라면의 가치를 한 단계 끌어올리는 ‘질적 성장’이 주목받고 있다.  


‘라면비책’은 ‘오뚜기의 숨겨진 라면비법’이라는 의미로, 정성스럽게 만든 푸짐하고 맛있는 오뚜기의 새로운 가정간편식(HMR) 라면 브랜드이다. 라면에 맛과 영양을 더하고자 레토르트 파우치를 활용해 더욱 풍부한 건더기로 고급스러운 맛을 구현해냈다. 
 

‘라면비책 닭개장면’은 큼지막한 닭고기와 진하고 얼큰한 닭개장 국물로 맛과 영양을 모두 담은 제품이다. 담백하면서도 깊은 닭육수의 진한 맛과 얼큰하게 매운 국물 맛의 조화가 특징이다. 칼국수 형태의 면발을 사용하여 닭개장 국물이 더욱 잘 배도록 하였으며, 면발에 귀리를 첨가하여 식이섬유 함량을 높였다. 큼직한 닭가슴살과 대파, 토란 등의 원물들을 풍부하게 사용하여 보임성과 식감을 높였으며, 부추, 계란 건더기를 통해 리얼한 고명 식감과 보임성을 완성하였다.  
 

오뚜기 관계자는 “오뚜기 라면비책의 첫 제품인 ‘라면비책 닭개장면’을 출시했다”며, “건더기를 차별화한 새로운 라면 브랜드로 앞으로도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아워홈, 프리미엄 면요리 간편식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아워홈(대표 유덕상)은 프리미엄 면요리 간편식 2종 ‘수타식 짜장면’과 ‘시그니처 한우생면전골’을 출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프리미엄 면요리 간편식 2종은 누구나 간단한 조리로 전문점 못지않은 면요리를 즐길 수 있도록 수타식 생면과 큼지막한 건더기, 아워홈만의 비법으로 맛을 낸 육수, 소스로 구성됐다. 기호에 따라 재료를 첨가하면 더욱 다채로운 맛을 즐길 수 있다. ‘수타식 짜장면’은 수타식 생면과 파기름에 제대로 볶아낸 짜장소스로 구성된 제품이다. 생면은 진공상태에서 반죽하고, 이후 수타식 압연 공정을 거쳐 잘 퍼지지 않고 갓 뽑아낸 듯 쫄깃한 식감을 자랑한다. 직화 솥에 볶아낸 큼직한 건더기가 푸짐하게 들어 있어 입 안 가득 신선한 돼지고기와 채소 식감을 즐길 수 있다. ‘시그니처 한우생면전골’은 국내산 멸치와 다시마로 우려낸 진한 국물에 얇게 저민 한우 양지와 대파를 듬뿍 넣고 수타식 생면과 함께 즐기는 프리미엄 전골이다. 속을 풀어주는 깊고 진한 육수의 맛이 일품이다. 면은 진공 반죽하여 쫄깃하고 부드러운 식감이 오래 유지된다. 이번에 출시한 프리미엄 면요리 간편식 2종은 아워홈 자사 공식 온라인몰 ‘아워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