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푸드TV] 그때 그 시절 맛...레트로 열풍에 다시 돌아온 '냉동삼겹살'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삼겹살에 소주 한잔은 서민의 애환을 달래는 하나의 고유명사로 통하죠. 


주머니 사정이 넉넉하지 않았던 시절, 냉동삼겹살에 소주 한잔 하던 추억은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간직하고 있을텐데요. 은박지 위에 적당한 두께의 냉동 삼겹살을 지글지글 구워 쌈채소와 함께 한입. 그 옛날 그 시절부터 사랑받는 국민 음식입니다. 

 


레트로 열풍이 불면서 냉동 삼겹살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습니다. 노릇노릇, 바삭한 식감에 저렴한 가격까지. 여기에 먹고 남으면 다시 냉동시키면 돼 보관이 편리하는 점도 인기 요인입니다.


주택가의 한 편의점. 소포장 된 냉동삼겹살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냉동삼겹살이 다시 주목받으면서 소포장된 냉동삼겹살을 가까운 편의점에서 구매하는 이들이 늘고 있는 것인데요. 삼겹살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소포장 김치와 채소 매출도 덩달아 증가했습니다.


실제 이마트24가 올해 1월~10월 냉동육 매출을 확인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01% 증가했습니다. 상권별 냉동육 판매 데이터를 분석해 보면 주택가가 65.8%의 압도적인 매출 비중을 나타냈습니다.


이마트는 이달 말까지 농협 냉동 삼겹살 3종을 구매하면 컵라면을 증정합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대상 청정원 호밍스, ‘맛있게 즐기는 가벼운 한 끼’ 곤약볶음밥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 청정원 호밍스가 ‘헬시플레저(Healthy Pleasure)’ 트렌드를 겨냥해 맛과 건강을 모두 챙긴 신제품 곤약볶음밥 3종을 출시한다. 헬시플레저는 엄격한 식단으로 건강을 관리하던 과거와 달리, 맛있고 건강한 식단을 통해 지속 가능한 건강관리를 추구하는 트렌드다. 호밍스 곤약볶음밥 3종은 곤약쌀을 활용해 칼로리는 시중 냉동 볶음밥의 절반 수준으로 낮추면서도 풍부한 재료와 차별화된 개별 공정을 통해 맛과 식감을 살렸다. 세 제품 모두 밥 한 공기 칼로리(백미 200g 기준 약 300kcal)보다 낮은 195~215kcal로 출시돼 칼로리 걱정 없는 한 끼 식사로 제격이다. 덕분에 가벼운 아침, 늦은 저녁, 식단 관리가 필요할 때 등 언제든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신제품 3종은 ▲직화해물 곤약볶음밥 ▲닭가슴살 곤약볶음밥 ▲김치제육 곤약볶음밥이다. 직화해물 곤약볶음밥은 통새우, 오징어 등의 해물을 직화로 볶아 풍미를 내고 순창 고추장을 사용해 깔끔한 매운맛을 냈다. 닭가슴살 곤약볶음밥은 국산 닭가슴살에 퀴노아, 현미, 흑미, 검정콩 등의 잡곡을 혼합해 담백하고 고소한 맛이 특징이다. 김치제육 곤약볶음밥은 국내산 돼지고기와 특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