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대상, MZ세대 겨냥 미원 스페셜 패키지 '흥미원' 한정 출시

URL복사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대상이 미원 스페셜 패키지 '흥미원'을 출시했다. 맛있는 음식으로 느낀 행복감이 ‘흥’을 돋워 ‘살 맛 나는 세상’을 불러일으킨다는 의미를 담아 만든 한정판 패키지다.


대상은 최근 ‘부캐’ 전성시대를 맞아 주요 소비층으로 떠오르는 MZ세대를 겨냥해, 미원의 ‘부캐’로 ‘흥미원’을 기획했다. 미원의 인지도 제고와 친근하고 흥겨운 브랜드 이미지 구축을 위한 마케팅 활동으로, MZ 세대에서 본캐를 뛰어넘어 ‘부캐’가 떠오르는 트렌드를 반영했다.


본캐인 ‘미원’이 음식에 ‘감칠맛을 더해 음식 맛을 살린다’면, 부캐인 ‘흥미원’은 ‘세상사는 맛을 살린다’는 것이 핵심 메시지다. 특히, 미원 스페셜 패키지에 흥겨운 춤을 추는 ‘흥미원’ 캐릭터와 ‘일상의 감칠맛 대폭발’ 문구를 적용해 일상의 흥을 돋우는 ‘흥미원’의 메시지를 강조했다.


이번에 한정 선보이는 ‘흥미원'은 이번달부터 12월까지 약 3개월 간 판매되며, ‘발효미원’(100g), ‘감칠맛 미원’(72g) 등 가정용 제품으로 출시된다. 


대상은 스페셜 패키지 출시와 함께 ‘흥미원’ 광고도 10월 1일부터 온에어 했다. ‘오늘의 감칠맛 한꼬집’을 주제로 MZ세대가 일상에서 공감할 만한 다양한 상황을 ‘~할 맛 난다’며 흥겹게 받아들이는 내용을 담았다. ‘흥미원’ 광고는 ‘실패’편, ‘연차’편, ‘청첩장’편, ‘텀블러’편, ‘흥이난다’편 등 총 5편으로 구성됐다. ‘실패’편은 게임하던 조카에게 배운 ‘실패해도 다시 한 판 하면 된다’는 교훈을 전하며, ‘실패, 할 맛 난다’고 익살스럽게 표현했다. ‘연차’편에서는 연차, 반차, 월차 등을 스트레스 완화에 좋은 마시는 ‘차’에 비유해, 회사에서 휴가 쓰는 상황을 ‘골라 타 먹을 맛 난다’며 위트있게 담아냈다.


‘흥미원’ 광고는 유튜브 등 온라인뿐만 아니라, 홍대입구역, 강남역 등 오프라인 디지털 매체, 인쇄광고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온에어 된다.


대상㈜ 관계자는 "최근 MZ세대와 소통하기 위한 활발한 마케팅 활동이 진행되고 있는 추세로, ‘미원’을 더욱 흥미롭게 느낄 수 있도록 브랜드 경험을 확대하기 위해 ‘흥미원’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 젊은 소비자층을 대상으로, 유튜브, 틱톡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소통을 더욱 강화해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대상은 최근 젊고 트렌디한 ‘미원’ 마케팅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2018년, 대상은 ‘미원’ 100g의 감칠맛이 소 1마리 또는 닭 100마리를 우려낸 것과 같다는 점을 활용해 ‘살려줘서 고맙닭’, ‘살려줘서 고맙소’ 문구를 사용한 패키지의 ‘미원’을 출시했다. 가수 김희철이 출연한 ‘우리는 오늘 닭 100마리를 살렸다’, ‘나는 오늘 소 한마리를 살렸다’ 유튜브 광고영상은 누적 조회수 340만 회를 돌파하며 인기를 끌었다. 올해 초에는 레트로 트렌드를 반영한 미원 레시피북 '미원식당'을 출간, 한식·중식·양식 등 다양한 영역에서 ‘미원’을 활용한 레시피를 제안하는 등 젊은 소비자와의 접점을 늘려나가고 있으며, 2쇄까지 진행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한편, 올해 대상의 1kg 미만 가정용 ‘미원’ 매출은 전년 대비 크게 상승하는 추세다. 지난 8월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약 27% 성장했으며, 특히 ‘미원식당’이 본격 판매되기 시작한 5월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55% 증가했다. 최근 집밥 수요 증가에 따라 ‘미원’ 인기가 더욱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며, 각종 요리에 소금 간을 하기 전 ‘미원’을 먼저 넣으면 나트륨 섭취를 약 20~40% 줄여주는 등 나트륨 저감 효과로 인해 판매량은 더욱 증가할 전망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빙그레 ‘핫붕어 미니싸만코’ 2종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빙그레(대표이사 전창원)가 붕어싸만코 브랜드를 활용한 '핫붕어 미니싸만코' 2종을 출시하며 냉동 디저트 시장에 도전한다. '핫붕어 미니싸만코'는 에어프라이어에 뜨겁게 데워먹는 냉동 디저트 붕어빵으로 팥, 초코 2종으로 출시되었다. 기존 붕어싸만코 제품의 특징인 붕어 모양을 그대로 구현하여 소비자들에게 새로움과 재미를 선사한다. '핫붕어 미니싸만코'는 시중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향후 온라인으로도 판매 채널을 확장할 계획이다. 특히 코로나19로 집콕족이 증가함에 따라 냉동 디저트 시장이 더욱 더 빠른 속도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는 빙그레 담당자의 설명이다. 한편, 빙그레의 스테디셀러 아이스크림 붕어싸만코도 지속적인 변신을 시도하고 있다. 빙그레는 최근 신제품 ‘흑임자 붕어싸만코’를 출시했다. 겉면 과자와 믹스에 흑임자를 첨가하여 어두운 색을 띄고 있으며, 흑임자의 고소함과 부드러운 맛을 구현했다. 또한 최근 식품의 단백질 함량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커짐에 따라 흑붕어싸만코는 프로틴을 함유한 것이 특징이다. 이러한 특징을 강조하기 위해 흑임자 붕어싸만코는 텔런트 줄리엔강을 광고모델로 기용했다. 빙그레 마케팅 담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