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강화군 여름철 대표 농산물 ‘강화섬수박’ 본격 출하

URL복사

올해 1100톤 생산 예정...고소득 작목 육성, 농가소득 효자노릇 ‘톡톡’


[푸드투데이 = 홍성욱 기자] 강화군의 여름철 대표 농산물인 강화섬수박이 무더위가 시작되는 초복을 맞아 본격적으로 출하를 개시했다.


강화섬수박은 불볕더위가 시작되어 수박 소비가 많아지는 초복과 중복사이에 출하를 개시하고 있으며 항상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어 농가소득 향상에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또한 맛과 식감이 뛰어나 수도권에서 품질 좋은 수박으로 명성이 자자하며 올해 63농가(18ha)에서 1100톤(생산액 13억 원)의 수박이 생산될 예정이다. 

군은 2005년 2농가를 시작으로 강화에 재배되기 시작한 강화섬수박을 고소득 작목으로 육성하기 위해 비닐하우스, 자동관수시설, 자동개폐장치 등의 재배시설을 지원해 왔고 고품질 수박 생산을 위한 현장 맞춤형 재배기술 교육 및 농가별 컨설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강화섬수박과 같이 농업인의 소득을 향상시키고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다양한 고소득작목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동원F&B, 바삭한 토핑 더한 식사대용 요거트 ‘덴마크 요거밀’ 3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동원F&B(대표 김재옥)의 프리미엄 유가공 브랜드 ‘덴마크’가 식사대용으로 즐길 수 있는 토핑 요거트 ‘덴마크 요거밀 왕초코링, 왕초코볼, 카카오 그래놀라’ 등 3종을 출시했다. ‘덴마크 요거밀’ 3종은 용기가 두 칸으로 분리돼 한 쪽에는 부드러운 플레인 요거트가 들어있고다른 쪽에는 바삭한 토핑이 담겨있어 두 가지를 섞어 먹을 수 있도록 만든 토핑 요거트다. 요거트와 토핑을 쉽게 섞을 수 있도록 반으로 접히는 플립형(flip) 용기에 담았다. ‘덴마크 요거밀’ 3종은 각각 다크초코가 들어간 왕초코링, 유산균볼을 넣은 왕초코볼, 귀리로 만든 카카오 그래놀라 등이 넉넉하게 담겨 간식은 물론 식사대용으로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농후발효유 제품으로 유산균이 일반 발효유의 기준치보다 10배 많이 들어있어 장 건강에 도움을 줄 수 있다. 동원F&B는 2018년 요거트에 각종 통곡물을 넣어 만든 ‘덴마크 요거밀’을 출시하며 식사대용 요거트 시장의 리딩 브랜드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5월에는 요거트에 과일과 채소를 넣은 ‘덴마크 요거샐러드’를 선보였으며, 이번 토핑 요거트 신제품을 통해 식사대용 요거트 라인업을 확대했다. 동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