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초록마을, 국내산 원재료 GMO 걱정 없는 향미유 2종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초록마을(대표 이용로)은 국내산 원재료로 만든 향미유 2종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초록마을 향미유 2종은 GMO 걱정 없는 프리미엄 포도씨앗유에 국내산 원재료를 투하해 끓이는 방식을 이용해 가정에서 직접 만든 듯한 진한 맛과 영양을 즐길 수 있다.

특히 특허 받은 제조공법으로 원물 고유의 맛과 향을 생생하게 보존했다.

초록마을 향미유 2종은 다양한 요리에 넣어 풍미를 높인다. 고추기름은 순두부찌개, 볶음밥, 마파두부 등에 첨가하여 매콤하고 진한 향을 낸다. 파기름은 주먹밥, 떡볶이 등에 넣으면 풍부한 국내산 대파의 향을 느낄 수 있다.

초록마을 전국 420여개 매장과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입 가능하다.

초록마을 상품본부 이미나 MD는 “초록마을 향미유 2종은 맛과 향 뿐만 아니라 고객들이 안심하고 드실 수 있도록 GMO 걱정 없는 프리미엄 포도씨앗유를 사용했다”며 “초록마을 향미유로 우리 가족이 먹는 다양한 음식에 풍미를 더욱 높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