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고창군, 농산물 이용 '치유 음식 상품화' 인력 양성

URL복사


전북 고창군(박우정 군수)은 치유음식 상품화를 위한 인적 자원을 육성하는 ‘고창 텐푸드 치유 상차림 교육’를 열었다.


군은 지난 3월부터 이달 3일까지 매주 수요일 총 12회에 걸쳐 전통음식연구회원 및 체험농가맛집 운영을 계획하고 있는 농가를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했다.


교육생 20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업기술센터 생활과학관에서 교육평가회를 실시하고 교육성과 평가와 상품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번 치유 상차림 교육에는 김외순 요리전문가를 초빙해 고창에서 주로 생산되는 농산물을 가지고 당뇨, 고혈압, 치매 등에 좋은 상차림을 개발하고 이론을 병행한 실습 교육도 진행됐다.


교육에 참여한 안미숙(56)씨는 “교육을 통해 치유음식을 개발하고 상품화 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고, 참여생들의 만족도 또한 높았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치유 식단 개발이라는 첫 걸음마를 내딛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으며, “치유 농업을 바탕으로 하는 6차 산업화로 연계해 새로운 소득원이 창출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롯데제과, 아이스 바 ‘크런키 빼빼로 바’ 선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롯데제과(대표 민명기)가 크로스오버 마케팅의 일환으로 이색 아이스 바 ‘크런키 빼빼로 바’를 선보였다. ‘크런키 빼빼로 바’는 2020년 최고 히트상품으로 손꼽히는 ‘크런키 빼빼로’를 모티브 삼아 모양과 맛을 그대로 적용하여 만든 크로스오버형 아이스 바 제품이다. 이 제품은 길쭉한 모양에 초콜릿이 코팅되어 있는 ‘빼빼로’의 모양을 그대로 살렸으며 초콜릿 코팅 위에 고소하고 바삭한 뻥쌀이 뿌려져 있어 ‘크런키 빼빼로’를 연상시킨다. 패키지에도 ‘크런키 빼빼로’의 색상과 디자인을 적용했다. 이번 ‘크런키 빼빼로 바’는 작년 11월 빼빼로데이를 맞아 이벤트성으로 선보였던 ‘빼빼로 바’에 이은 후속 제품이다. 당시 ‘빼빼로 바’는 한정판으로 기획됐으나 기대치를 웃도는 판매 추세를 보여 연중 판매 제품으로 전환했다. ‘빼빼로 바’는 매월 평균 10만개 이상 판매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었다. 이에 롯데제과는 브랜드를 보다 확고히 다지고자 ‘크런키 빼빼로 바’로 후속 제품을 선보여 제품 라인업을 강화한 것이다. ‘크런키 빼빼로 바’는 편의점(CU, GS25,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미니스톱)와 SSM(이마트에브리데이)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