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청주시, '불량,부정식품' 어린이집 일제 점검

URL복사
충북 청주시(시장 이승훈)는 봄철을 맞아 식중독 발생 예방 및 안전식품 공급을 위해 위생 점검에 나선다. 

시는 6일부터 내달 29일까지 어린이집과 기업체 등 관내 561곳 집단급식소에 대해 3개 점검반을 편성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과 합동으로 일제점검을 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 및 보관 ▲무등록, 무표시 제품 사용 ▲식품 보관기준 준수 및 조리장 위생상태 ▲지하수 사용업소 수질검사 실시 여부 ▲보존식 적정 보관 및 조리자 건강진단과 개인위생 관리 준수 등을 집중 점검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현장에서 식중독 예방교육과 함께 조리자의 손, 칼, 도마, 행주 등을 간이세균오염분석기(ATP)로 정밀검사한다.

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지에서 시정지도하고 중대한 위반사항은 관련규정에 따라 행정조치 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종사자들이 급식의 중요성과 식중독의 위험성에 대해 주의를 기울이고 식품 취급 시 반드시 손을 깨끗이 씻고 조리기구 등은 항상 살균 소독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34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SPC 배스킨라빈스, 제주 콘셉트 ‘빙수 3종’ 시판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제주도를 콘셉트로 한 ‘빙수 3종’을 출시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빙수는 ▲제주오메기떡 팥빙수 ▲제주한라봉 망고 빙수 ▲제주녹차 초코 빙수 등 총 3종으로, 제주 특산물을 원료로 활용한 점이 특징이다. 먼저, ‘제주오메기떡 팥빙수’는 부드러운 우유 얼음 위에 제주 향토 음식 오메기떡 한 개를 통째로 올려 제주 고유의 맛과 감성을 살렸다. 통단팥과 쫄깃한 오메기떡, 각종 견과류가 조화를 이뤄 풍부한 식감을 느낄 수 있고, 여기에 바닐라 아이스크림과 연유로 달콤함을 더했다. ‘제주한라봉 망고 빙수’는 상큼달콤한 한라봉 소스를 두른 망고 샤베트 얼음 위에 애플망고 토핑과 배스킨라빈스의 인기 플레이버 레인보우 샤베트를 올려 시원 상큼함을 맛볼 수 있는 제품이다. 이와 함께, 쌉쌀한 제주 녹차와 달콤한 초콜릿을 조합한 ‘제주녹차 초코 빙수’도 선보인다. 우유 얼음에 제주산 녹차 소스와 그린티 아이스크림을 올려 진하고 부드러운 녹차의 맛을 극대화했고, 그 위에 바삭한 초콜릿 프레첼 볼과 초콜릿 컬을 뿌려 달콤한 풍미를 더했다. SPC 그룹 배스킨라빈스 관계자는 “다가오는 여름을 맞아 제주의 맛과 정취를 담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