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SPC그룹, ‘ESG’.‘노사문화’.‘글로벌’ 정기 임원인사 단행

URL복사

[푸드투데이 = 조성윤기자] SPC그룹은 2021년도 정기 임원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금번 승진자는 부사장 1명, 전무 3명, 상무 13명, 상무보 14명 등 총 31명으로 올해 SPC그룹 승진 인사의 키워드는 ‘ESG경영’, ‘노사문화 혁신’과 ‘글로벌 사업 강화’다.

 

먼저, SPC그룹은 ESG경영에 중점을 두고, 미래 지향적 노사문화 구축을 위해 관련 승진 인사를 진행했다. 이와 함께 그룹 내 ‘노사문화혁신실’을 확대 개편해 임직원간 소통을 강화하고, 수평적 조직문화를 이끌도록 할 예정이다.

 

글로벌 사업을 담당하는 임원들도 다수 승진했다. 이는 지속적인 글로벌 사업 강화에 대한 그룹의 확고한 의지를 표명한 것으로 풀이된다.

 

△ 부사장
▲ 경재형 (㈜SPC삼립)

△ 전무
▲  손병근 (㈜SPC삼립) ▲ 손정호 (㈜파리크라상) ▲ 강동석 (SPC㈜)

△ 상무
▲ 지상호 ▲ 홍성율 ▲ 박종환 ▲ 김진억 (이상 ㈜SPC삼립) ▲ 이정훈 ▲ 박문수 ▲ 강경희 ▲ 박순주 ▲ 박준희 ▲ 이광 ▲ 한옥균 (이상 ㈜파리크라상) ▲ 이준무 (SPC㈜) ▲ 윤인상 (㈜PB파트너즈)

△ 상무보
▲ 우태준 ▲ 정기성 (이상 ㈜SPC삼립) ▲ 김대순 ▲ 김준수 ▲ 이일남 ▲ 조영한 ▲ 천동혁 (이상 ㈜파리크라상) ▲ 이성일 (비알코리아㈜) ▲ 이건열(㈜SPC GFS) ▲ 이우일 ▲ 이준택 ▲ 송효근 (이상 SPC㈜) ▲ 이준석 (㈜Secta9ine) ▲ 홍성칠 (㈜PB파트너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HOT 신상

더보기
오뚜기 오늘밥상, ‘제육볶음 양념·춘천식 철판닭갈비 양념’ 출시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오뚜기가 양념장 HMR 브랜드 ‘오늘밥상’을 통해 ‘제육볶음 양념’과 ‘춘천식 철판닭갈비 양념’을 출시했다.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집밥’을 선호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간편 양념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 별도의 양념을 만들 필요 없이 주재료만 준비하면 손쉽게 메뉴를 완성할 수 있다는 점이 인기 요인이다. 이에 오뚜기는 오랜 양념 노하우에 신선한 재료를 더해 간편하면서도 맛있는 한 끼를 만들 수 있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이번 신제품은 △제육볶음 양념 △춘천식 철판닭갈비 양념 등 2종으로 구성됐으며, 재료 손질이 번거로워 집에서 즐기기 어려운 메뉴들을 편리하게 조리할 수 있도록 했다. ‘제육볶음 양념’은 파기름을 사용해 감칠맛을 냈으며, 양파, 마늘 등 꼭 필요한 재료만 넣어 깔끔하면서도 매콤한 맛을 살렸다. 함께 선보인 ‘춘천식 철판닭갈비 양념’은 ‘오뚜기 순카레’를 넣어 닭고기 특유의 잡내를 없애고 깊은 풍미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오뚜기 관계자는 “가정간편식 시장 확대와 더불어 집밥 선호 추세가 뚜렷해지면서 요리에 드는 시간과 수고를 줄여주는 간편 양념이 인기를 끌고 있다”며, “앞으로도

배너